전국전력노동조합

MY MENU

관련뉴스

페이지 정보

WRITER: 최고관리자 /  DATE: 21-10-09 10:16 /  HIT: 21회

한겨레 | 세상 가장 분주해도 가장 소외받는 ‘그들의 손발’

본문

20211008502680.jpg
내가 처음 목격한 인간의 손발노동은 재봉틀 앞에서 작디작은 인형옷을 만들던 엄마의 가내 수공업 현장이다. 발은 발판을 밟아 동력을 만들고 손은 박음질하는 바늘 주변에서 재빠르면서도 섬세하게 움직인다. 작은 인형옷에는 얇고 찢어지기 쉬운 레이스가 달리고 아주 작은 스팽글과 구슬 등이 촘촘히 달린다. 손과 발은 집중하는 눈과 고도의 협력을 하며 화려하고 다양한
0 Comments

전라남도 나주시 전력로 55   
TEL) 061-345-6013    FAX) 061-345-6004~7
오늘 방문자수 : 62

    노동단체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