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전력노동조합

MY MENU

관련뉴스

페이지 정보

WRITER: 최고관리자 /  DATE: 21-04-02 23:24 /  HIT: 40회

한겨레 | 이제 똥냄새 안 나는 데서 밥 먹어야죠

본문

53_16173739084705_20210402502693.jpg
미얀마노동자복지센터 운영위원장인 소모뚜(46·남)는 군부와 문민정부가 권력을 공유했던 지난 5년을 화장실에서 똥내 맡으며 밥 먹은 기간이라고 말했다. 지금 미얀마 시민들은 거머리처럼 달라붙어 피를 빠는 군부를 떼어버리고 새로운 역사를 쓰기 위해 나라 안팎에서 간절한 몸부림을 치고 있다.우리 스스로 지키려 만든 센터미얀마로 송금하려던 중에 쿠데타 소식을 들었
0 Comments

전라남도 나주시 전력로 55   
TEL) 061-345-6013    FAX) 061-345-6004~7
오늘 방문자수 : 26

    노동단체

상단으로